두산엔진, 질소산화물 저감 선박엔진 시운전 성공

두산엔진 은 15일 자체 개발한 저온 탈질설비(SCR)가 설치된 선박엔진 공식 시운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경상남도 창원 저속3공장에서 진행된 이번 시운전에는 인도 선주와 미국선급협회 등도 참석했다.

이 설비는 인도 에너지 기업 릴라이언스가 발주하고 삼성중공업이 건조하는 선박에 들어갈 예정이다.

▲두산엔진이 자체 개발에 성공해 공급하는 친환경 저온 탈질설비 선박엔진

두산엔진은 더욱 강화되고 있는 대기오염 규제에 대응하기 위해 2013년 세계 최초로 저온 탈질설비를 독자 개발했다.

이 설비를 장착하면 선박엔진에서 배출되는 배기가스 내 질소산화물을 현 탈질설비 중 최고 수준인 90% 이상 제거할 수 있다.

두산엔진 관계자는 “최근 각국에서 배기가스에 대한 규제를 강화하고 있는 추세에 따라 선박 엔진의 질소산화물 저감설비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Share the Post

About the Author

Comments

No comment ye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Login